메뉴

'백종원의 골목식당' 4년 간의 여정 마무리해

URL복사

정우진 PD “시청자 분들께 감사” 종영 소감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 지난 29일 방송을 끝으로 약 4년 간의 여정을 마무리했다.

지난 2018년 1월 첫 방송을 시작한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요식업 대선배' 백종원 대표가 각 골목식당의 문제 케이스를 찾아내고 해결책을 제시해주는 국내 대표 공익 예능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전국 방방곡곡 38개 골목을 누비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섰고,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더 어려워진 자영업자들을 위한 실질적인 맞춤 솔루션을 지원해 큰 공감을 이끌어내기도 했다. 방송을 거쳐 간 가게 수만 132개에 이른다.

공익 예능이라는 독보적인 장르와 구성은 프로그램 존재 자체만으로 큰 파급효과를 낳았고, 프로그램의 선한 영향력을 인정받아 2019년 '제46회 한국방송대상' 예능버라이어티부문 작품상을 수상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시청률 면에서도 기록적인 수치를 세웠다. 2020년 1월 1일 방송된 '겨울특집 3탄'은 13.7%(이하 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를 기록한 바 있고, 타깃 시청률인 '2049 시청률' 최고 수치는 6.9%였다. 화제성 면에서도 압도적이었다.

 

국내 포털사이트 네이버 클립 조회수를 1회부터 집계하면 누적 조회수 2억뷰를 가볍게 돌파한다.

연출을 맡은 정우진 PD는 "자영업자 사장님들이 백종원 대표를 만나 다시 일어서는 모습은 제작진으로서도 큰 보람이었고 감동이었다. 시청자 분들도 그런 부분을 공감해 주시고, 관심 가져 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며, "요즘 자영업자분들이 더 힘든 상황인데, 시청자 분들께서 많이 응원해달라"고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평택시 송탄치매안심센터, 치매환자와 가족을 위한 "힐링 첫걸음! 가족교실" 운영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평택시 송탄치매안심센터에서 5월 가정의달을 맞아 치매 어르신과 가족을 위한 "힐링 첫걸음!"가족교실을 지난 4일과 6일에 운영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대면 프로그램에 참석하지 못했던 치매 어르신과 치매가족, 치매 돌봄 서비스 제공자를 대상으로 힐링 프로그램과 가족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다. 1부는 ‘꽃으로 피우는 마음여행’을 주제로 꽃을 직접 다루며 오감을 자극하여 일상의 스트레스를 해소함으로써 치매환자와 가족이 서로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2부는 ‘치매를 맞이하는 첫걸음’강의로 치매를 처음 진단받은 치매환자의 가족이 치매에 대해 알고 치매 환자의 돌봄 기술을 향상시킬 수 있는 시간이었다. 이번 프로그램은 신청자가 예상 인원을 초과해 예약 대기자가 발생할 정도로 많은 치매 가족들이 관심을 보였다. 보건소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그동안 외부활동이 제한적이었던 치매 환자와 환자 가족의 스트레스를 경감시키고 치매에 대한 지식을 습득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아울러 송탄치매안심센터에서는 앞으로도 지역 내 치매 친화적 환경조성을 통한 치매안심평택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