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광명시, 시민과 함께하는 에너지전환 지속… 광명시민햇빛발전소 6호기 준공

광명시민에너지협동조합, 광명동굴 주차장에 200kW 발전소 준공

 

【뉴스라이트 = 이양지 기자】 광명시민에너지협동조합은 환경의 날인 5일 광명동굴 제2주차장에서 광명시민햇빛발전소 6호기 준공식을 개최했다.

 

광명시민햇빛발전소 6호기는 200kW 용량의 시민참여형 태양광발전소로 2023년 경기도 도민참여형 에너지자립 선도 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총사업비의 30%인 1억 2천2백3십만 원을 지원받고 시민 출자금을 모아서 건립됐다.

 

햇빛발전소에서는 매년 255,500kWh 전기를 생산할 예정인데 이는 한 달 300kWh 사용하는 가구 기준 70가구가 일 년 동안 사용할 수 있는 양이다. 4만 그루의 나무를 심는 것과 같은 연간 113톤의 이산화탄소 배출 저감효과가 있다.

 

아울러 햇빛발전소가 설치된 광명동굴은 광명시 대표 관광지로 태양광패널이 햇빛·비·눈 가림막 역할을 해 관광객들의 편의성도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시민햇빛발전소는 광명시민 중심으로 추진한 사업으로 시는 유휴부지 임대와 행정적인 지원을 하고, 시민들은 조합원으로 참여해서 태양광발전소를 구축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시에서 지속적으로 지원해 시민햇빛발전소를 늘려갈 것”이라고 밝혔다.

 

광명시민에너지협동조합은 2019년에 설립되어, 현재 360여 명의 조합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광명도서관, 하안도서관, 광명시민체육관 주차장, 하안배수펌프장, 광명5동 행정복지센터에 시민참여형 태양광발전소를 운영해 오고 있다.

 

이날 광명시민에너지협동조합은 준공식을 기념하여 광명시 기후에너지센터의 교육 기자재를 이용한 특별한 행사를 진행했다. 발전자전거를 이용하여 블루베리요거트스무디를 만들고, 솔라오븐으로 구운 감자빵을 맛볼 수 있는 친환경오픈카페를 선보였으며 재생에너지로 생산된 전기만 사용하여 햇빛발전소 준공식의 의미를 더했다.

 

맹소영 조합 이사장은 “이사장 취임 후 첫 시민햇빛발전소 건립인데 발전소 건립에 철저한 준비 과정과 많은 분의 노력이 함께 있었다는 것을 알게 됐다”며 “이전까지 시민햇빛발전소 건립에 애쓰신 곽 온 전 이사장님과 광명시의 지원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시민참여형 에너지전환 사업에 참여하고 싶은 시민은 누구나 광명시민에너지협동조합 조합원으로 참여할 수 있다.

 

한편 광명시는 이번 광명시민햇빛발전소 6호기 준공으로 광명시민에너지협동조합과 광명시민전력협동조합에서 총 14개의 발전소를 운영하게 됐다. 시는 에너지분야 협동조합과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시민햇빛발전소를 늘리고, 기후위기 대응 시민교육, 시민참여형 에너지 공동체 형성 및 도심 속 재생에너지 생산으로 시민과 함께하는 에너지전환을 추진할 계획이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맹견 사고 걱정 끝!”인천시, 맹견 사육허가제 본격 시행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인천광역시는 개정된 동물보호법에 따라 맹견 사육허가제를 도입하여 맹견으로 인한 안전사고 발생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맹견 사육허가제도는 최근 반려동물 양육 가구와 반려견 개체수가 증가하고 물림 사고가 빈번함에 따라 시민 안전 강화를 위해 시행하는 제도다. 맹견의 경우 오는 10월 26일까지 맹견 사육 허가를 받아야 한다. 법에서 정한 허가 대상 맹견은 도사견, 핏불테리어, 아메리칸 스태퍼드셔 테리어, 스태퍼드셔 불테리어, 로트와일러 등 5종과 그 잡종의 개가 포함된다. 맹견 소유자는 동물등록, 중성화수술, 책임보험에 가입하는 사전요건을 갖춰 인천시에 맹견 사육허가를 신청하고 기질 평가를 받아야 한다. 기질 평가는 맹견에게 ‘입마개 착용시키기’, ‘낯선 사람과 지나가기’ 등 가상의 환경에서 맹견의 공격성을 평가하는 것으로 총 12개 항목을 평가하고 사육 허가 결정을 위해 활용된다. 법에서 정한 맹견 외에도 사람이나 동물에 위해를 가하는 등 공공의 안전에 위험을 준다고 판단되는 반려견도 기질 평가를 거쳐 맹견으로 지정할 수 있다. 또한 사육이 허가된 경우라도 개가 사람, 동물을 공격해 다치게 하거나 죽게 한 경우 사육 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