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염태영 수원시장, "사막화, 한파, 미세먼지.. 이클레이 연계로 기후위기 대응"

URL복사

염 시장, 이클레이(ICLEI) 한국집행위원회 초대 의장에 선임
"우리 삶의 터전인 '지역'이 지속 가능해야 '지구'도 지속 가능" 강조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국가별 모임을 갖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선제적으로 실천해온 '이클레이(ICLEI)'가 2002년 처음으로 한국사무소를 설치한 지 18년 만인 지난 23일, 의사결정기구인 '이클레이 한국집행위원회'가 출범했다. 

 

이날 비대면으로 열린 한국회원 지방정부 회의를 통해 염태영 수원시장이 이클레이(ICLEI) 한국집행위원회 초대 의장으로 선임됐다. 또 5대 정책 분야별 대표와 이클레이 한국사무소 소장(박연희)이 구성됐다.

 

염태영 시장은 2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클레이(ICLEI) 한국집행위원회 초대 의장에 선임됐다"고 알리고, "이클레이는 지역의 지속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전 세계 1,500여 개 지방정부가 모인 국제단체이며, 현재는 우리 수원시가 이클레이 한국사무소를 유치해서 운영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그러먼서 "최근 기후변화, 그린뉴딜, 지속가능한 소비와 같은 이슈가 부각되고 있다"면서, "사막과 선인장을 떠올리게 되는 미국 텍사스에 한파가 몰아쳐 정전이 발생했고 동사하는 사람이 있을 정도이며, 우리 시민들도 매일 미세먼지를 체크하는 일이 일상이 되었다"고 지적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이는 바로 기후 위기가 원인"이라며, "우리 삶의 터전인 지역이 지속 가능해야 지구도 지속 가능하다"고 경각심을 일깨웠다.

 

마지막으로 염 시장은 "각 분야 대표를 맡으신 허태정 대전광역시장님(부의장, 지속가능한 소비와 생산), 허성무 창원시장님(생물다양성), 김홍장 당진시장님(기후, 에너지), 서철모 화성시장님(생태교통), 이정훈 서울시 강동구청장님(도시농업)의 열정적인 활동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56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김포시북부노인복지관, 신노년 맞춤형 경비인력 취업대비교육 운영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김포시북부노인복지관은 베이비부머 세대를 위한 특별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지난 5월 26일부터 6월 25일까지 총 10회에 걸쳐 경비인력 취업대비교육 ‘브라보! 다시 한 번, 내 인생’을 실시했다. 이번 실시한 경비인력 취업대비교육은 노년층 구직희망 욕구가 높은 경비업무를 중심으로, 성공적 노후를 위한 ‘노후인생설계’, 이력서 작성법, 모의면접 등 ‘구직기술 역량강화’, 경비업무 이해를 위한 ‘민간경비 실무’ 등 성공적 취업을 위한 다양한 내용으로 구성되어 참여자의 만족도를 높였다. 교육에 참여한 한00 어르신은 “평소에 미처 생각하지 못했던 내용의 교육을 들을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고 소감을 전하며 “노년 취업의 방향을 잡지 못하고 있었는데 강의를 통해서 방향을 세울 수 있었다.”고 밝혔고, 참여자 임00 어르신은 교육 종료 후 아파트 경비원 취업에 성공하여 “복지관에서 배운 면접 기술이 도움이 되었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하였다. 왕정찬 관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베이비부머 세대의 취업에 대한 열정과 노년층 취업전문교육의 필요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 고 전하며 “전문 노인복지기관으로써 젊고 활기찬 노년세대를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