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동탄신도시 남·북광장에서 환경정화 CLEAN 캠페인 펼쳐
화성시, 동탄신도시 남·북광장에서 환경정화 CLEAN 캠페인 펼쳐
  • 조용은 기자
  • 승인 2019.03.15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최근 유명인들의 성폭력ㆍ성접대ㆍ동영상 유출 등이 나라를 떠들썩하게 하고 있는 가운데 화성시는 14일 동탄 남·북광장에서의 불법행위 근절을 위한 특별 합동정화활동을 전개했다.

화성시는 건전한 풍속문화 정착 및 안정된 치안환경 조성하기 위해 화성동탄경찰서, 화성시동탄출장소, 화성오산교육지원청, 화성소방서 등 4개 기관 45여 명이 참여하여 가두 홍보 및 전단지 배부를 통한 CLEAN 캠페인을 펼쳤다.

캠페인과 아울러 성매매알선, 호객, 불법광고물, 노상적치물등 관내 주요 상업지역 내의 불법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퇴폐 마사지 및 불법 성매매 업소·성매매 알선, 호객, 음란전단지 단속 ▼불건전한 풍속문화 조장 시설, 불법 광고물 등 환경 정비 ▼소방시설법 기준 미달업소 및 학교정화구역 내 유해환경업소를 단속한다.

단속 후에도 영업을 계속하는 악질업소 및 대형·기업형 업소(풀살롱), 건전마사지를 가장한 성매매업소 등은 중점단속대상이며, 1회 단속 통지 후 3개월 내 조치없이 방치하다 성매매로 적발된 경우에는 건물주를 입건할 계획이다.

이웅선 동탄출장소장은 “건전하고 깨끗한 도시를 위해 유관기관과 지속적인 합동 점검을 펼칠 계획”이라며, “업체들의 적극적인 자정노력과 시민들의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