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9 (수)

  • 구름많음동두천 8.9℃
  • 흐림강릉 5.8℃
  • 구름많음서울 9.4℃
  • 흐림대전 9.8℃
  • 흐림대구 9.1℃
  • 흐림울산 9.2℃
  • 흐림광주 8.1℃
  • 흐림부산 10.0℃
  • 흐림고창 6.9℃
  • 구름많음제주 10.0℃
  • 구름많음강화 8.5℃
  • 흐림보은 9.3℃
  • 흐림금산 8.2℃
  • 흐림강진군 8.4℃
  • 흐림경주시 8.6℃
  • 흐림거제 9.9℃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TV는 사랑을 싣고" '아모르파티' 김연자 최초 고백! 18살 때 헤어진 ‘엄마’ 만나고 싶다?!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중독성 강한 멜로디로 남녀노소 세대 불문, 전 국민의 어깨를 들썩이게 했던 국민 트로트 ‘아모르파티’의 주인공, 트로트계의 여왕 김연자가 KBS1 "TV는 사랑을 싣고"에 출연했다.

MC 김용만은 “이분을 모시기까지 자그마치 1년이 걸렸다”며 김연자의 등장에 열렬하게 환호를 보냈고, 김연자는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아모르파티’와 신곡 ‘블링블링’을 열창하며 촬영 현장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이날 김연자는 ‘엄마를 찾고 싶다’는 뜻밖의 발언을 해 2MC를 혼란에 빠트렸는데, 이에 MC 김용만은 깜짝 놀라며 혹시 친어머니를 찾는 거냐고 조심스럽게 되물었고 김연자는 “가수의 꿈을 이루기 위해 17살 때 서울 강북구 미아동에서 지내던 시절, 친엄마보다 더 물심양면으로 챙겨줬던 ‘수양 엄마’를 오늘 꼭 뵙고 싶다”고 고백했다.

노래를 좋아했던 김연자는 아버지의 권유로 가수가 되기 위해 14살 때 학업을 접고 전라도 광주에서 홀로 상경했다.

 

뒤따라 그녀의 어머니도 어린 두 동생을 데리고 서울로 올라왔지만, 사글세 단칸방에서 지내며 갖은 일과 육아를 병행하느라 장녀 김연자를 돌볼 수 없었던 상황.

 

그 당시 그런 그녀를 친딸처럼 아끼고 챙겨줬던 분이 바로 옆집에 살았던 ‘수양 엄마’였다.

김연자는 가수를 꿈꾸며 생계를 책임지기 위해 16살이란 어린 나이에 밤무대를 다니며 노래를 불렀는데, 틈만 나면 부유했던 ‘수양 엄마’ 집에서 전축을 틀어 노래 연습을 했고, 일을 가기 전까지 ‘수양 엄마’와 시간을 보냈다며 두 사람의 추억을 털어놓았다.

 

아들만 셋이었던 ‘수양 엄마’가 어린 나이에 고생하는 김연자를 외동딸처럼 예뻐했던 것.

 

김연자는 제집처럼 ‘수양 엄마’ 집을 드나들어도 ‘수양 엄마’가 항상 가족처럼 대해주었고, 바쁜 엄마를 대신해 끼니를 많이 챙겨주었다며 감사했던 일화를 밝혔다.

그러나 애틋했던 두 사람은 김연자가 1976년 일본에서 가수로 데뷔하면서부터 멀어지게 되었다.

 

전화기가 보편화 되지 않았던 시대라 연락을 쉽게할 수 없었을 뿐만 아니라, 귀국할 때 가족들이 데리러 오지 않으면 집을 찾을 수 없었을 정도로 자주 이사를 다녔던 탓에 ‘수양 엄마’와 연락이 완전히 끊기게 되었던 것.

김연자는 자신의 친엄마 역시, 늘 자신을 딸처럼 예뻐하고 가족처럼 아껴줬던 ‘수양 엄마’를 보고 싶어 한다며, 오늘 꼭 건강한 모습으로 만날 수 있길 바란다고 간절한 심정을 내비쳤다.

 

하지만 2MC와 함께 미아동으로 추억여행을 떠난 김연자는 ‘수양 엄마’와의 추억이 깃든 시장에서 ‘수양 엄마’의 근황에 대한 뜻밖의 소식을 전해 들어 충격에 빠졌다.

 

말을 잇지 못하던 김연자는 급기야 눈물을 쏟고 말았다고 하는데... 과연 그 사연은 무엇일지, 오늘 6일 저녁 7시 40분 KBS1 "TV는 사랑을 싣고"에서 공개된다.

 

 



신중년뉴스

더보기

일자리·경제

더보기
경기도주식회사, 경기비즈니스센터 연변·하노이 현지 위탁사업자 모집
【뉴스라이트 = 박현서 기자】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가 오는 2월 10일까지 중국 연변과 베트남 하노이 소재 경기비즈니스센터의 2020년도 현지 위탁사업자를 모집한다. ‘경기비즈니스센터’는 도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현지시장정보 제공부터 바이어 발굴에 이르기까지 해외 진출을 밀착 지원하는 거점기관이다. 선정된 사업자는 올해 12월 말까지 GBC를 운영하며 도내 중소기업을 위한 바이어 발굴, 거래알선, 사후관리 등 각종 수출 마케팅을 활동을 수행한다. 이외에도 오프라인 안테나숍 운영과 투자유치 지원과 같은 경제협력 업무 등을 담당한다. 각 센터별로 현지 위탁사업자 1명씩 총 2명을 모집하며 위탁자로 선정됐을 경우 위탁자 및 직원 최대 5명에 대한 급여와 마케팅 활동 운영비, 사무실 임대비용 등을 지원받는다. 신청 자격으로 현지어 또는 영어에 능통하며 학사학위 이상 보유 등 요건을 충족해야한다. 또한, 현지법인 운영 경험자나 2019년 공시대상기업진단 59개사의 해외 주재원 2년 이상 근무자 등은 선발 시 우대받을 수 있다. 지원을 희망하는 사업자는 지원서를 포함해 자기소개서 해외사무소 운영 계획서 등 필요 서류를 작성해 담당자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내부 심사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