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성남시민, 소득·나이 상관없이 ‘재난연대 안전자금’으로 10만원 더 지급

URL복사

소득·나이 상관없이 94만여명 전 시민 대상,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10만원과 별개로 추가 지급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성남시는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시민 1인당 10만원 씩 ‘성남시 재난연대 안전자금’을 지급한다고 31일 밝혔다.

 

성남시는 보편복지와 핀셋지원의 결합 차원에서 코로나19 비상 재난 상황에 단 한명의 소외가 있어서는 안된다는 보편적 복지의 큰 뜻을 모아 지급 대상을 전 시민으로 확대 결정했다.

 

이에 성남시민 94만여 명은 소득과 나이에 상관없이 성남시 지원 10만원과 경기도 지원 10만원을 합해 1인당 20만원, 4인 가족 기준 80만원을 지급받는다.

 

시는 4월부터 온라인 접수(성남시청 홈페이지)와 현장 접수(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간단한 신원 확인 절차를 거친 후 성남사랑상품권 선불식 충전카드로 지급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