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용인시, 어버이날 맞아 곳곳서 어르신 위안 행사 이어져

URL복사

 

 

 

【뉴스라이트 = 한경준 기자】 용인시는 8일 어버이날을 맞아 시 곳곳에서 관내 어르신들에게 카네이션이나 음식을 전달하는 위안 행사가 이어졌다고 밝혔다.

이날 처인구는 최희학 구청장과 사회복지과 직원 등 5명이 노인복지시설 용인 사랑의 집을 방문해 어르신 24명에게 카네이션을 달아드리고 과일 생필품, 간식 등을 전달했다.

전달한 물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처인구 예치금으로 마련했다.

수지구보건소는 지난 6~7일 방문 간호사 6명이 취약계층 홀로어르신 50가구를 찾아 카네이션 화분을 전달하고 안부를 살폈다.

35개 읍·면·동에서도 민간단체 주도로 다양한 행사가 이어졌다.

처인구 역삼동 새마을부녀회는 관내 6개 단체협의회의 후원을 받아 마련한 떡과 음료 등을 관내 32개 경로당에 전달했다.

수지구 상현2동 새마을부녀회도 관내 경로당 어르신들에게 정성껏 마련한 떡, 과일 음료 등을 개별 포장해 전했다.

같은 날 기흥구 동백2동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저소득 홀로 어르신 41가구를 방문해 안부를 살피고 구성농협과 통장협의회의 후원으로 마련한 150만원 상당의 식료품을 전달했다.

새마을부녀회도 14곳 경로당 어르신들에게 사골곰탕과 수제비누를 전했다.

기흥구 보라동에서도 새마을부녀회 주관으로 통장협의회 등 4개 민간단체가 참여해 관내 20개 경로당 어르신에게 개별 포장한 떡과 음료 등을 전달했다.

앞선 7일 기흥구 동백3동은 새마을부녀회, 통장협의회, 지역사회보장회의체 등 민간단체 회원들이 관내 8개 경로당을 찾아가 떡, 과일 음료수 등을 전달했다.

같은 날 수지구 풍덕천1동에선 부녀회 회원들이 17개 경로당을 돌며 다과 세트를 전달했고 죽전2동에선 체육회 회원들이 13곳 경로당과 수급 대상자인 70세 이상 홀로 어르신 13가정을 찾아가 떡, 과일 등을 전했다.

이날 처인구 중앙동 통장협의회와 민간단체협의회도 관내 29곳 경로당 어르신들에게 김 선물세트 등 600만원 상당의 식료품을 전하며 건강을 기원했다.

앞선 6일엔 처인구 중앙동 봉사단체 사랑회가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지역 어르신들에게 전해 달라며 라면, 음료 등 400만원 상당의 식료품을 기탁했다.

같은 날 동부동 새마을부녀회도 관내 경로당 어르신들이 나눠드실 수 있도록 떡, 과일 음료수 등의 다과를 전달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개별 포장한 다과나 카네이션을 전달하는 것으로 감사의 마음을 표현했다”며 “어버이날의 참 의미를 되새겨 어르신들이 건강히 지내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훈훈한 반려동물 입양 사연 보내주세요" 경기도 입양 스토리 공모전 개최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가 올해 반려동물 전문 어플리케이션 아지냥이와 함께 반려동물 입양문화 활성화를 위한 ‘제1회 아지냥이 입양 스토리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경기도가 민관협업 차원에서 지난해 9월 아지냥이 운영사인 삼성카드㈜와 맺은 ‘유기동물 입양 활성화와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의 일환이다. 도는 아지냥이를 통해 펫티켓이나 민선7기 주요 동물보호·복지 정책을 홍보하고, ‘평생함께 아지냥이 박스’ 제공 등 다양한 협업캠페인을 펼쳐왔다. 공모 주제는 입양에 대한 고민과 갈등을 극복한 사연, 입양 후 달라진 삶, 입양을 고민하고 있는 사람들에게 전달하고 싶은 메시지 등이다. 유기동물을 입양한 도민 또는 도민이 아니더라도 도내 소재 입양보호소나 동물보호센터에서 유기동물을 입양한 사람이면 참여가 가능하다. 참여 방법은 3월 25일부터 4월 25일까지 아지냥이 앱 이벤트 페이지에서 ‘사지말고 입양하기’ 게시판에 해당 사연을 작성하면 된다. 단, 아지냥이 앱의 회원으로 가입해야 응모할 수 있다. 공모전 심사는 댓글을 많이 받은 회원을 대상으로 아지냥이와 경기도 측의 공동평가로 진행된다. 최종 수상작으로 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