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현대자동차 남양연구소, 화성시에 어르신 보행보조기 후원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화성시는 30일 시장 접견실에서 현대자동차 남양연구소와 보행보조기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현대자동차 남양연구소는 총 2천만원 상당의 보행보조기 250대를 관내 취약계층 어르신을 위해 써달라며 후원했다.

 

보행보조기는 화성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7월중으로 보행보조기가 필요한 취약계층 어르신에게 직접 전달할 예정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어르신들께 소중한 선물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기업들과 힘을 합쳐 촘촘한 복지안전망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휴가철.. 수도권·중부 '물폭탄', 남부 '찜통더위' 극과 극
【뉴스라이트 = 이세현 기자】 본격적인 휴가철에 돌입한 2일, 수도권·중부지방에는 집중 호우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남부지방은 폭염 경보가 발효되는 등 극과 극의 날씨 차이를 보이고 있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 4시를 기해 인천, 서울, 경상북도(경북북동산지·봉화평지·문경·영주), 충청북도(제천·단양·음성·충주·괴산·청주), 강원도(강원남부산지·양구평지·정선평지·홍천평지·인제평지·횡성·춘천·화천·철원·원주·영월), 서해5도, 경기도 지역에 호우경보를 발효했다. 이처럼 국지적으로 수도권·중부 지방에 내린 집중 호우로 인해 비 피해가 잇따르고 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전날부터 이날 낮 12시까지 폭우로 인해 사망 5명, 실종 2명, 부상 4명 등의 인명피해가 보고됐다고 밝혔다. 중대본에 따르면 서울 도림천에서 고립된 80대 남성 1명과 안성에서 조립식 판넬 건물이 붕괴하면서 50대 남성 1명이 사망한 데 이어 충북 제천, 충주, 음성에서 각각 사망자 1명이 잇따라 발생했다. 충북 충주 소방대원 1명을 포함해 2명이 실종됐으며 강원 횡성에서 2명, 충북 충주에서 2명이 부상을 입었다. 인천 강화군에서는 이날 오전 5시 55분께 한 단독주택 지하 1층 보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