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노사연&노사봉 자매 2탄! 필터링 없는 입담 ‘폭발’

합천 여행에서 첫사랑 소환까지!?

 

 

【뉴스라이트 = 윤채이 기자】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는 혼자 사는 중년 여자 스타들의 동거 생활을 통해 중장년 세대가 직면한 현실과 노후 고민에 대해 가감 없이 이야기하고, 서로의 상처와 고민을 함께 나누며 위로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 노사연&노사봉 자매 두 번째 이야기! 결혼부터 불륜까지 현실판 ‘부부의 세계’

지난 방송에 이어 남해 자매들이 노사연, 노사봉 자매와 함께한 모습이 공개된다. 등장부터 특유의 긍정 에너지를 뽐내며 남해 하우스를 들었다 놨다 했던 노 자매. 저녁 시간이 다가올수록 노 자매의 매력은 더욱 빛을 발했다.

 

주방을 장악한 언니 노사봉의 해산물 코스요리부터 동생 노사연의 빵빵 터지는 입담까지. 특히 결혼과 사랑에 대해 얘기하던 중 지인 남편의 불륜 목격담을 두고 토론(?)까지 벌였고 불륜 사실을 당사자에게 ‘알려야 한다vs알리지 않는다’로 열띤 논쟁이 펼쳐졌다. 노 자매와 남해 자매들의 현실판 ‘부부의 세계’ 결말은 무엇일지?

● 합천으로 떠난 네 자매의 그 때 그 시절 추억 소환

박원숙‧문숙‧혜은이‧김영란 네 자매가 경상남도 합천으로 여행을 나섰다. 이번 여행은 특별히 막내 김영란이 자매들 한 명 한 명을 생각하며 계획한 여행. 김영란이 준비한 첫 번째 장소는 문숙을 위한 합천 영상테마파크. 40년 넘게 미국에 살았던 문숙을 위해 그 시절 대한민국을 느낄 수 있는 합천 영상테마파크를 선택한 것.

 

일제 강점기 거리부터 7080 시절의 분위기를 그대로 느낄 수 있는 건물들은 물론 전차까지. 네 자매는 영상테마파크를 돌며 각자의 추억에 빠졌다. 특히 막내 김영란은 ‘중앙 극장’을 지나던 중 숨겨둔 연애사를 고백해 언니들의 관심을 끌었다고 한다. 김영란의 숨겨둔 연애사는 어떤 사연일까?

● 진짜 힐링이 필요해?! 합천 오도산 자연 휴양림에서 무슨 일이?

김영란은 혜은이를 위한 합천 오도산 자연휴양림을 선택했다. 푸른 나무들이 가득한 휴양림에서 자연을 느끼며 힐링을 하자며 찾은 것. 자연을 느끼던 중 김영란에게 갑작스런 사고가 발생했고 김영란과 자매들은 놀란 마음을 잡기 위해 문숙의 지도 아래 명상을 시작했다. 과연 진짜 힐링이 필요하게 된 사고는 무엇일지?

웃음이 끊이지 않는 남해 자매들의 합천 여행기는 오는 9월 2일(수) 밤 10시 40분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서 공개된다.

 


관련기사

20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