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깨끗한 수돗물 공급 위해 26억원 투입.. 노후 상수관로 4.9㎞구간 교체·점검

URL복사

용인시, 처인구 모현읍 능원리 등 5곳 상수관로 4.9㎞구간 교체·점검

 

 

 

【뉴스라이트 = 한경준 기자】 용인시(시장 백군기)는 오래된 관로에서 물이 새거나 오염되지 않도록 선제적으로 조치하고 108만 시민들에게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설치한 지 30년이 지난 4.9㎞구간의 노후 상수관로를 6월까지 교체·점검한다고 3일 밝혔다.

올해 처인구 모현읍 능원리 316-4번지 일원을 비롯해 포곡읍 둔전리 422-2번지 일원, 역북동 270-13번지 일원, 이동읍 화산리 612번지 일원, 기흥구 마북동 255-1번지 일원 등 5곳을 대상으로 지난해 내시경으로 관로 내부를 정밀진단한 결과, 이 5곳에 24억원을 투입해 관로 교체 공사를 할 계획이다.

용인시 관계자는 “공사로 인해 불편이 생기지 않도록 조속히 공사를 마무리 할 것”이라며 “시민들에게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수질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는 지난 2015년부터 현재까지 200억원의 예산을 들여 30㎞의 노후관을 정비한데 이어 2023년까지 2400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450㎞에 달하는 관내 노후 관로를 교체해 누수율 저감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