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철모 화성시장, "코스타리카 교류협력은 화성시를 성장시키는 계기가 될 것"

URL복사

화성시-코스타리카의 지속적인 교류협력 의지 '재확인'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전국사회연대경제 지방정부협의회는 17일 코스타리카에서 방한한 로돌포 솔라노 외교장관과의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번 간담회를 진행하면서 2019년 코스타리카 정부의 초청 방문과 까렌 리뇨 코스타리카 외교통상위원장의 화성시 방문이 떠올랐다"며, "지난해 예정되어 있었던 화성시 기업방문단의 코스타리카 방문이 코로나로 인해 잠정 연기된 것이 아쉬워 새삼 코로나가 야속하게 느껴졌다"고 소회를 전했다.

 

그러면서 "오늘 간담회는 협의회와 코스타리카의 지속적인 교류협력 의지를 재확인하는 동시에 코스타리카 내 지방자치단체장과의 교류협력방안을 논의하는 뜻깊은 시간이다"면서 "사회적경제를 포함한 많은 영역에서 안정과 번영을 이루고 있는 코스타리카와의 교류협력은 화성시 성장의 폭과 범위를 넓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서 시장은 SNS를 통해 "화성시와 코스타리카 간의 계획했던 교류협력 사업들이 빠른 시일 내에 다시 추진되길 바란다"며, "코로나가 종식되는 시기에 맞춰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차분히 준비해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외교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공동 주최하는 ‘한-중남미 디지털 협력 포럼’에 참석하기 위해 코스타리카, 과테말라, 브라질, 콜롬비아, 온두라스 등 5개국 장·차관급 인사 8명이 17일 직접 한국을 방문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