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서철모 화성시장, "화성시 동서를 하나로 잇는 고속도로 열리다"

URL복사

28일 봉담-송산 민자고속도로 개통
"경기 서남부 지역의 동서축 교통여건 개선에 도움이 될 것"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경기도 화성시는 28일 0시부터 마도면 쌍송리(평택-시흥 고속도로)에서 봉담읍 분천리(서수원~오산~평택 고속도로)를 연결하는 봉담-송산 (민자)고속도로(18.3㎞, 4차로)가 정식 개통된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서철모 화성시장은 2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화성시 동서를 하나로 이어주는 도로가 열렸다"고 기뻐하며, "봉담-송산 고속도로 민간투자사업은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의 한 축을 담당하는 한편, 평택-시흥 고속도로, 서해안 고속도로, 봉담-동탄 고속도로를 연결하는 경기 서남부 지역의 동서축 교통여건 개선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반겼다. 

 

서철모 시장은 SNS에 "3개의 분기점(마도JCT, 팔탄JCT, 화성JCT), 4개의 나들목(마도IC, 화성IC, 남비봉IC, 남봉담IC), 2개의 졸음쉼터(남양졸음쉼터 상,하행)가 설치되어 안전성과 편리성을 고려하여 건설되었다"고 설명하며, "남북축 위주의 고속간선망이 보완되어 수도권 전 지역으로의 접근성이 높아지고, 경기 남부권 개발에 따른 교통수요를 담당하여 이동시간 26분 단축, 연간 약 843억원의 물류비용이 절감되는 효과가 예상된다"고 전했다.

 

이어 서 시장은 "이동의 편리성과 신속성이 높아진 만큼 삶의 질 향상으로 이어져 시민 여러분의 만족감도 높아지리라 생각한다"며, "길이 열리면 사람이 만나고 새로운 문화가 형성된다는 말이 있듯 지역간 교류가 활발해지고 마음이 가까워지며 도시에 활기가 더해지기를 바란다"고 희망했다.

 

 

 

 

한편 27일 봉담-송산 고속도로 마도영업소에서 열린 개통식에는 서철모 화성시장을 비롯하여  황성규 국토교통부 제2차관, 김상석 서울지방국토관리청장, 이한규 경기도행정2부지사, 송옥주‧이원욱 국회의원 등이 참석했다.

 

프로필 사진
조용은 기자

뉴스라이트 대표 기자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