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수원시, 제설작업 총력 대응에 나서

URL복사

12일 오후 5시 제설장비 77대·비상근무 204명 인원 투입 중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오후부터 눈이 내린 12일 수원시가 퇴근길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제설작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수원시는 12일 오후 5시 현재 총 77대의 제설장비와 204명의 인원을 투입해 제설작업을 진행 중이다.

 

수원시는 이날 눈이 내린다는 기상청 예보에 따라 오전 11시부터 상황근무를 실시하고 장비 소집을 완료하는 등 제설 준비에 만전을 기했다.

 

이어 오후 1시부터 수원시내 주요 도로와 취약지역 등을 순찰하며 오후 2시부터는 제설자제를 사전 살포했다.

 

 

 

 

오후 5시까지 염화칼슘 127톤과 친환경 제설제 35톤 소금 4톤 등을 살포했으며, 염수 9000ℓ를 살포했다.

 

수원시는 염화칼슘과 친환경제설제, 소금 등 제설자재를 총 6203톤 가량 확보하고 있으며, 제설작업 종료시까지 비상근무를 진행하며 제설작업에 집중할 계획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퇴근길 시민들의 불편이 없도록 제설 작업에 만전을 기하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운전은 물론 보행시에도 빙판길 안전에 유의하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미래농업 이끌 '2021년도 수원시 시민농업대학' 교육생 모집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농업기술센터가 농업교육을 제공해 지역농업을 선도할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2021년도 수원시 시민농업대학’ 신입생 모집한다. 3월 29일 ~ 4월 9일 오후 6시까지 농업인·귀농을 희망하는 수원시민은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정원 49명을 선착순 모집한다. 수원시 시민농업대학은 농업인들이 급변하는 농업환경에 대응하고, 경쟁력을 키울 수 있도록 미래농업 대응 방안, 발효가공 기술 등을 알려주는 무료 교육 프로그램으로 ‘미래농업과’, ‘발효가공과’ 등 2개 과정으로 운영된다. 미래농업과는 미래농업의 진로·대응방안, 드론의 이해·농업 활용, 수경재배의 이해, 4차 산업기술혁명(스마트농업)과 지식재산권 활용, 신소득 작물의 종류·재배 방법 등을 교육하고 발효가공과는 발효의 정의와 이해, 된장·고추장·김치·젓갈류 등의 제조원리(이론), 된장·고추장·김치·젓갈류 담그기 등 실습도 진행된다. 신청 방법은 수원시 홈페이지 ‘시정소식’에 게시된 ‘2021 수원시 시민농업대학 교육생 모집안내’에서 입학원서·학업계획서 등을 내려받아 작성 후 수원시농업기술센터(권선구 온정로45) 농업기술과 지도기획팀을 방문해 제출하면 된다. 교육생은 농업인 여부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