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염태영 수원시장, "수원시청 청사 내 근무자 전원 ‘음성’" 11일부터 시청 정상근무

URL복사

- 8일 오전 시청 직원 1명 코로나19 ‘양성’ 판정
- 8일 오후 시청 전직원 코로나19 검체 검사 진행
- 9일 오전 시청 청사 내 근무자 전원 ‘음성’ 판정.. 11일부터 정상 근무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청 청사 내 근무자 전원 ‘음성’ 판정 알림”

 

염태영 수원시장이 9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수원시청 청사 내 근무자 전원 ‘음성’ 판정 알림"이라는 제목의 글로 수원시청 직원들의 코로나19 검사결과를 알렸다.

 

지난 8일 수원시청 별관에서 근무하는 직원 1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음에 따라, 수원시는 시청 본관과 별관을 9일까지 폐쇄하고 즉시 시청 전 직원을 대상으로 검체검사를 진행했다.  

 

앞서 염태영 시장은 8일 페이스북에 "오늘 중으로 시청 근무자 전원에 대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하며,  "추후 심층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추가적인 조치를 시행하고, 관련사항을 신속히 공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따라 염 시장은 9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수원시청 근무자 전수 검사에서 저를 포함한 1185명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후속 알림을 공개하며, "다행스러운 일"이라고 안도의 마음을 표했다.

 

그는 "어제 (8일) 오후, 시청 임시선별검사소에서 1159명, 관할 보건소에서 7명의 검체채취가 이뤄졌고, 밤사이 진행된 진단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밀접 접촉자와 능동·수동 감시자 19명에 대한 별도의 진단검사에서도 모두 ‘음성’ 판정이 내려졌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청사 내 마스크 상시 착용, 주기적인 사무실 환기와 소독, 시차를 둔 점심시간 적용 등 감염예방을 위한 노력들이 모여 만들어진 결과가 아닐까 생각한다"고 강조하며, "무엇보다, 바쁜 업무 중에도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주신 공직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특히 염태영 시장은 "‘감염의 일상화’라 할 만큼 언제, 어디서나, 누구나 감염될 수 있는 환경이라, 철저한 마스크 착용, 주기적인 실내 환기, 모임 자제 등 생활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것이 감염병 예방의 지름길"이라고 못박았다.

 

한편 코로나 검사 결과, 수원시청 청사 내 근무자 전원 ‘음성’ 판정으로 나옴에 따라 청사는 9일 24시까지 시청 본관·별관을 폐쇄하고 방역 소독을 진행한 후, 오는 11일부터 정상 근무에 들어갈 예정이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검색어 NOW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미래농업 이끌 '2021년도 수원시 시민농업대학' 교육생 모집
【뉴스라이트 = 조용은 기자】 수원시농업기술센터가 농업교육을 제공해 지역농업을 선도할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2021년도 수원시 시민농업대학’ 신입생 모집한다. 3월 29일 ~ 4월 9일 오후 6시까지 농업인·귀농을 희망하는 수원시민은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정원 49명을 선착순 모집한다. 수원시 시민농업대학은 농업인들이 급변하는 농업환경에 대응하고, 경쟁력을 키울 수 있도록 미래농업 대응 방안, 발효가공 기술 등을 알려주는 무료 교육 프로그램으로 ‘미래농업과’, ‘발효가공과’ 등 2개 과정으로 운영된다. 미래농업과는 미래농업의 진로·대응방안, 드론의 이해·농업 활용, 수경재배의 이해, 4차 산업기술혁명(스마트농업)과 지식재산권 활용, 신소득 작물의 종류·재배 방법 등을 교육하고 발효가공과는 발효의 정의와 이해, 된장·고추장·김치·젓갈류 등의 제조원리(이론), 된장·고추장·김치·젓갈류 담그기 등 실습도 진행된다. 신청 방법은 수원시 홈페이지 ‘시정소식’에 게시된 ‘2021 수원시 시민농업대학 교육생 모집안내’에서 입학원서·학업계획서 등을 내려받아 작성 후 수원시농업기술센터(권선구 온정로45) 농업기술과 지도기획팀을 방문해 제출하면 된다. 교육생은 농업인 여부

포토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