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성남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가짜뉴스' 강경 대응

URL복사

 

 

 

【뉴스라이트 = 김정민 기자】 성남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과 관련한 허위사실 유포 등가짜뉴스에 대응하기 위해 전담 TF팀을 운영하는 등강력 대응키로 했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3일 성남시 재난안전대책본부 대책회의에서 “국가적위기상황에 왜곡된 정보로 시민들의 불안감을 조장하는 행위에 모든 역량과행정력을 집중해 적극 대처할 것”을 지시했다.

성남시는 현재 확진환자가 발생하지 않았지만 지난 1월 31일 일부 인터넷카페 등 커뮤니티를 통해 분당구에 확진환자가 발생했다는 문건이 떠돌았다.

이에 성남시 가짜뉴스 TF팀은 보건소와 질병관리본부 확인을 통해 해당문건을 가짜뉴스로 규정하고 시 홈페이지와 SNS에 대응자료를 게재하고이를 게재한 언론사에 정정보도를 요청하는 등 신속한 대응을 통해 논란을조기 진화한 바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감염병에 대한 공식 정보는 시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하고 있다”며 “언론과 SNS 등에 대한 상시 모니터링을 통해 가짜뉴스확산을 사전에 차단하고 악의적인 유포자에 대해서는 업무방해와 명예훼손으로 수사의뢰 하는 등 강력한 대응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경기소식

더보기


중년·신중년뉴스

더보기

포토갤러리

더보기